« St. Patrick's Day | Main | 그 해 여름 »

나는야 한국 사람

아침으로 토스트를 구워 먹는데, 이번에 산 식빵이 Milk & Honey 라고 되어 있는데 좀 눅눅한 느낌이 들면서 느끼하다. 거기에 치즈까지 한 조각 끼워넣어 먹으니... 음;;

잠시 어떻게 느끼함을 참아보려다가 얼른 나가서 냉장고를 열고 총각김치 한 조각을 베어먹고 왔다. 흑, 이 맛이 역시 최고다. ㅡ.ㅜ

TrackBack

TrackBack URL for this entry:
http://www.turnleft.org/cgi/mt/mt-tb.cgi/1406

Comments (2)

림양:

아침에 김치 먹고 출근해도 괜찮아요? ^^;

수띵:

한 조각 정도야 괜찮겠..지?
뭐, 괴로워도 지들이 괴롭지 내가 괴롭나.. ~(-_-)~

Post a comment

About

This page contains a single entry from the blog posted on March 19, 2007 6:12 AM.

The previous post in this blog was St. Patrick's Day.

The next post in this blog is 그 해 여름.

Many more can be found on the main index page or by looking through the archives.